[2월 21일-강원일보] 엄재천, WT프레지던트컵 장애인태권도선수권대회 동메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영자 댓글 0건 조회 109회 작성일 24-02-23 08:46

본문

◇‘제6회 WT프레지던트컵 장애인태권도선수권대회’에서 3위에 오른 엄재천. 사진=도장애인태권도협회 제공.


엄재천(춘천시장애인태권도협회)이 국제대회에서 입상에 성공했다.

엄재천은 지난 20일 이란 테헤란에서 열린 ‘제6회 WT프레지던트컵 장애인태권도선수권대회’ 지체 겨루기 남자 70㎏ 이하급 8강에서 카자흐스탄의 플라톤 조브네프를 꺾고 준결승에 올랐다. 그는 준결승에서 세계랭킹 2위인 아제르바이잔의 으마마딘 칼를로프에게 패하며 3위로 대회를 마쳤다.

애인태권도 선수로는 주정훈에 이어 두 번째로 국제대회에서 입상한 선수가 된 엄재천은 “항상 아쉬움이 남았지만 이번 대회를 통해 자신감을 얻었다”며 “3월 중국에서 개최되는 파리패럴림픽 아시아 지역 예선전에 참가해 우승을 해서 2024 파리 패럴림픽에 참가하는게 목표”라고 말했다.

허재영 춘천시장애인태권도협회장은 “그동안 많은 노력을 한 선수 및 지도자, 임원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며 앞으로도 선수들이 훈련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면서도 “춘천시가 WT 본부를 유치하며 태권도의 도시, 태권도 중심도시를 지향하고 있지만 정작 장애인 선수들의 거취에 대한 관심은 없어 안타깝다. 선수들이 타·시도로 유출될 상황”이라며 지자체의 관심도 촉구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